이름검색
348 135 통계카운터 보기   회원 가입 회원 로그인 관리자 접속 --+
Name  
운영자read: 425  
Subject   트위터 뉴스, 의제 독립성 뚜렷
트위터 뉴스, 의제 독립성 뚜렷

급속히 퍼졌다 사라지는 휘발성 높아

(서울=연합뉴스) 김태한 기자 = 트위터에서 소통되는 정보는 전통 언론매체가 설정한 의제와 연관성이 높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.
또 트위터를 매개로 한 인터넷 정보는 수시간 안에 급속히 퍼지는 신속성이 있지만, 누리꾼의 관심 밖으로 사라지는 시간도 언론 매체나 블로그 등에 비해 빠른 것으로 조사됐다.
미국 퓨리서치센터는 트위터 및 블로그의 게시물과 전통 언론 매체의 주요 기사 흐름을 장기간 추적ㆍ분석해 이 같은 내용을 담은 '뉴미디어-올드미디어'라는 보고서를 최근 공개했다.

   3일 이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1억 명 이상이 가입한 소셜네트워크서비스(SNS)인 트위터에서 인기를 끄는 뉴스나 정보는 전통 언론 매체가 설정한 의제와 일치도가 높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.

   이와 달리 SNS와 함께 웹2.0 트렌드를 이끌어 온 '1인 미디어' 블로그는 언론이 설정한 의제에 민감한 것으로 나타나 대조를 이뤘다.
블로그의 경우 조사가 진행된 49주(週) 동안 주요 언론의 톱 뉴스를 주요 정보로 다룬 사례가 29주에 이른 반면 트위터는 이러한 반영률이 낮았다. 트위터에서는 표본 조사가 이뤄진 29주 동안 불과 4주만 언론매체의 톱 뉴스가 주요 정보로 활용됐다.


   사용자제작콘텐츠(UCC) 영상 포털인 유튜브의 경우 언론과 의제가 겹친 기간이 49주 중 8주로 집계됐다.

   트위터에서 소통되는 정보는 이처럼 언론 매체로부터 독립적이지만 관심이 오래 지속되지 않는 특성을 보였다. 조사 기간 트위터 공간에서 인기순위 5위 이내의 주요 정보가 1주 이상 지속되는 경우는 5%에 불과한 것으로 집계된 것.

   이와 달리 블로그와 유튜브의 인기 콘텐츠는 트위터에 비해 유통 기한이 길었다.

   주요 정보가 1주 이상 지속된 비율은 블로그가 13%, 유튜브가 9%로 조사됐다. 일반 언론 매체는 특정 시점의 톱 뉴스가 그다음 주까지 이어지는 비율은 50%나 됐다.

   인기도가 높은 뉴스 분야에서도 트위터는 블로그나 유튜브와 차이를 보였다.

   인기순위 5위 이내 게시물 가운데 정치 정보가 차지한 비율은 블로그는 17%, 유튜브는 21%로 조사됐다. 하지만 트위터는 상위 5위권 게시물의 최대 43%가 정치와 무관한 기술 관련 콘텐츠로 집계돼 차이를 보였다.

   주요 언론 매체의 경우 전체 뉴스 중에서 기술 관련 뉴스가 차지하는 비율은 같은 기간에 1% 수준에 불과했다.
이 밖에 블로그는 게시물에 링크된 콘텐츠의 99%가 기존 신문사와 방송사로부터 나올 정도로 언론매체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.

   그러나 트위터의 경우 신문 방송 등 기존 언론매체 콘텐츠를 링크한 비율은 50% 수준이었다. 나머지는 C넷과 같은 온라인 전문 뉴스에 대한 링크 비율이 40%, 순수 정보 사이트에 대한 링크가 10%를 차지했다.

   설진아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미디어영상학과 교수는 "트위터 같은 소셜미디어의 확산이 저널리즘을 변화시키고 있다"며 "전통 매체와 특성이 다른 소셜미디어를 얼마나 성공적으로 활용하느냐에 따라 언론 매체의 생존이 갈릴 수 있다"라고 강조했다.

   thkim@yna.co.kr

<저작권자(c)연합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금지.>             2010/06/03 06:21 송고


게시물을 이메일로 보내기 프린트출력을 위한 화면보기
DATE: 2010.06.03 - 09:09

219.240.41.152 - Mozilla/4.0 (compatible; MSIE 6.0; Windows NT 5.1; SV1; .NET CLR 1.1.4322)

 이전글 포털 뉴스공급 가격 왜곡..신문사 독자도 이탈 `이...
 다음글 트위터 비즈니스의 세계
글남기기삭제하기수정하기답변달기전체 목록 보기